르노 마스터, 2,900만원으로 판매 시작!



르노 마스터(Master), 2,900만원~3,100만원


르노삼성 자동차의 상용차인 르노 마스터(Master) 가 오늘(10월2일)부터 사전계약을 받으면서 판매를 시작한다. 국내 출시되는 르노 마스터의 모델은 2가지로, 마스터 S(Standard) 와 마스터 L(Large) 가 각각 2,900만원, 3,100만원에 판매된다고 한다. 르노 마스터는 중현 밴타입의 상용차 모델로, 중소형 비지니스를 하는 분들에게 딱 맞을만한 사이즈로, 마스터 S 와 마스터 L 은 전장 5,050mm / 5,550mm, 전폭 2,020mm(S, L 동일), 전고 2,305mm / 2,485mm 로 모델별 차이는 있다.


이와 함께 슬라이딩 도어와 545mm 의 낮은 상면고(바닥에서부터 적재함까지의 높이)를 갖고 있어서 화물의 상하차시에 부담이 적으며, 적재중량은 1,300km / 1,200kg, 적재공간은 8.0m³ / 10.8m³ 의 화물공간을 제공한다. 르노 마스터는 화물용으로 먼저 출시가 될 예정이며, 캐빈룸에는 성인 3명이 탑승하기에 넉넉하며, 다양한 수납공간이 있다고 한다.


그리고, 2.3리터 트윈터보 디젤엔진을 적용하여 145마력, 36.7kg.m 의 토크를 보이며, 1,500rpm 에서 최대 토크를 보이고, 복합연비가 10.8 / 10.5km/L 이고, ECO 모드와 오토스탑 & 스타트 시스템 등이 적용되어 있으며, 전륜구동 방식으로 익스텐디드 그립 컨트롤 기능이 제공되어 한국 지형과 날씨에 최적화 하였다고 한다.


르노 마스터는 중소형 화물을 옮기는 비지니스에 적합한 형태로, 얼마나 인기를 끌지는 미지수다. 가격은 2,900~3,100만원으로 매력적이지만, 아직은 수동6단 모델만 들여온다는 점에서 과연 얼마나 인기를 끌지 궁금해진다. 한국시장에서 오토와 수동변속기에 따른 점유율 차이는 분명 존재할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글 더 보기>

2018/09/18 - [자동차 뉴스] - 상용차 3종세트 비교! - 현대 쏠라티, 르노 마스터, 이베코 뉴데일리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