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폭스바겐 아테온(Arteon) - 디테일이 더해진 존재감

2021 폭스바겐 아테온(Arteon), 디테일이 더해진 존재감

폭스바겐(VolksWagen) 이 승용 플래그십 모델인 '아테온(Arteon)'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2021 아테온 을 공개했다. 패스트백 모델과 바리안트. 그리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고성능 아테온 R 까지 신규 파워트레인을 더했으며, 디자인 측면에서 기존의 아테온의 모습과 비슷하지만, 디테일을 더한 존재감을 보여준다.

 

2021 아테온은 범퍼, 라이트, 프론트 그릴 등의 디테일이 바뀌었으며, 새로워진 폭스바겐의 엠블럼이 인상적이다. 주간주행등의 모습이 살짝 바뀌어 더 우아한 느낌을 보여주며, 하단 인테이크 라인은 와이드하면서도 좌우 흡입구 커버를 분리해 스포티한 모습까지 보여준다. 후면부의 모습은 로고와 테일램프 그래픽의 변화 정도로 크게 바뀌지는 않았다. 아테온 R 의 경우에는 쿼드 팁 머플러와 R 전용 디자인 휠 및 블랙 컬러의 립스포일러가 적용된다.

 

실내 역시 큰 변화를 눈치채기 힘들지만, 새로운 디자인의 스티어링 휠과 센터패시아 상단 중앙의 시계를 없애고 송풍구의 디자인을 심플하게 바꾸었으며, 스티어링 휠과 센터패시아의 조작 버튼들은 터치식으로 바뀌어 깔끔한 모습을 보여준다. 2021 아테온 기본형 모델인 SE 트림은 18인치 휠, 10.3인치의 계기판과 폭스바겐 디지털 콕핏이 기본적용되며, 무선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안전을 위해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 사각지대 모니터링 등이 적용되며, SEL 은 R 라인 디자인과 20인치 휠, 12개의 하만카돈 프리미엄 오디오시스템, 30가지로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앰비언트 라이트, 차로유지 보조 기능, 교통신호 인식 기능 등이 들어간다.

 

아테온 R 은 315마력의 2.0 터보 가솔린 엔진 및 4 Motion AWD 시스템이 들어가며, PHEV 모델은 파사트 GTE 와 같은 1.4리터 가솔린 터보엔진과 85kW 전기모터를 더해 최대 215마력, 40.8kg.m 의 토크를 내고, EV 모드로는 최대 56km 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그리고, SE, SEL R 라인에 적용되는 2.0 가솔린 터보엔진은 최고 268마력, 35.7kg.m 의 토크와 8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되고, 4 Motion AWD 는 옵션으로 제공된다. 


<추가사진>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Copyright © 'RGB STANC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