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 아시아 최초 차량시험센터 오픈




르노, 아시아 최초 '차량시험센터' 오픈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 도미닉 시뇨라) 는 어제인 23일에 대구 지능형자동차 부품진흥원 주행시험장에서 신차 및 첨산기술 시험을 전담할 '르노그룹 차량시험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도미닉시뇨라 르노삼성자동차 대표이사, 권상순 르노삼성자동차 중앙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는데, 아시아 지역에서 최초의 차량시험 센터라는 점이 큰 의미를 가진다.



르노그룹 차량시험센터는 대구 지능형자동차 부품주행시험장 내에 구축되었으며, 신차개발과 함께,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르노그룹 차량개발시험을 전담하게 될 예정이라고 한다. 이에 따라, 각종 실차 내구신뢰성 시험용 특수도로, 염수로, 먼지터널 및 벤치시험용 기준노면 도로 등 다양한 글로벌 규격의 테스트를 위한 설비를 구축하고, 전기차, ADAS, 자율주행 등 시험과 개발을 진행하게 된다고 한다.


르노삼성자동차의 도미닉시뇨라 대표이사는 "르노그룹 차량시험센터는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 연구소와 함께 글로벌 신차 및 미래이동성 등 분야에서 독립적인 차량개발시험을 수행하는 핵심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라며, "향후 대구시 미래자동차 테스트베드 전략이 추진되면 관련 연구개발 및 산업 육성의 주요 거점으로서 활약 역시 기대하고 있다" 고 전했다.



그리고, 르노그룹의 자동차 테스트 엔지니어링 총괄임원인 사빈 칼보(Sabine Calvo)는 "대구시와 지능형 자동차부품진흥권과의 협업을 통해서 르노삼성자동차의 경쟁력이 더욱 강해지고,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테크니컬 키 플레이어로서의 위상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면서, "또한 자율주행과 전기자동차, 커넥티드 서비스와 같은 선도기술 개발에서도 한국과 지역사회는 물론이고, 전세계적으로 뛰어난 기술 경쟁력을 가지게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사진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Copyright © 'RGB STANC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