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울 부스터 EV 출시!



쏘울 부스터 EV 출시!


기아자동차의 쏘울 부스터 EV 가 출시된다. 가격은 프레스티지가 4,630만원, 노블레스가 4,830만원(세제혜택 후) 이며, 1회 충전으로 386 km 의 거리를 주행할 수 있고, 풀 LED 헤드램프와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정차 및 재출발 기능 등 EV 모델만의 첨단 사양을 두루 갖추어 뛰어난 상품성을 갖추었다. 



1회 충전으로 386km

쏘울 부스터 EV 는, 1회 충전으로 386 km 의 거리를 주행할 수 있어서 기아자동차의 전기차 중 최장의 주행거리를 자랑한다. 기존 대비 80% 향상된 150kW 의 출력을 확보하고, 운전자들이 평균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저부하 토크 영역에서의 효율을 증대시킨 모터를 장착했으며, 기존 쏘울  EV(30kWh) 대비 용량을 두배 이상 올린 64kWh 의 고용량, 고전압 배터리를 적용했다.


여기에 주행거리를 늘리기 위해 에너지 초절전 사용으로 연비를 극대화하는 ECO+ 모드와 에너지 최적 사용으로 연비를 향상시키는 ECO 모드, 균형잡힌 연비와 주행성능을 제공하는 NORMAL 모드, 향상된 토크로 가족ㅈ감을 보여주어 역동적인 주행이 가능한 SPORT 등 4가지 모드를 통해 각 환경에 따른 드라이빙을 즐길 수 있다.



EV 모델에는 쏘울 부스터와는 달리,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정차 및 재출발 기능이 적용되어 더욱 스마트한 주행이 가능하고, 내비게이션을 통해 출발시간, 목표 충전량(50%~100%), 저렴한 요금 시간대 등 목적을 고려한 예약 충전설정이 가능하며, 스스로 목표충전량에 달하면 충전을 종료하는 '예약충전' 기능도 적용했다고 한다.


특히, 5년간 무상으로 제공되는 UVO 를 통해 원격으로도 예약 충전을 설정하거나 충전을 취소할수도 있다. 쏘울 부스터 EV 에는 이 외에도 정차상태에서 공조, 멀티미디어 등 편의장치를 장시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유틸리티 모드' 가 적용돼 캠핑 등의 야외 활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쏘울 부스터 EV  모델은 사전계약을 시작한 1월 14일부터 현재까지 총 3,600여대가 계약되었으며, 전국 기아차 드라이빙 센터에서 쏘울 부스터 EV 모델을 시승해볼 수 있다.




<관련글 더보기>

2019/02/13 - [자동차 뉴스] - 쏘울 부스터 광고인줄? ITZY 달라달라 뮤직비디오

2019/01/31 - [자동차 시승기] - 쏘울 부스터 VS 티볼리 - 비교시승기

2019/01/23 - [자동차 시승기] - 쏘울 부스터 간단 시승기 - 어? 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Copyright © 'RGB STANC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