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넥쏘(NEXO) 수소전기차 시승기 - 이 차를 타야 하는 이유는?

250x250
728x90
반응형

2021 넥쏘(NEXO), 수소차를 타는 이유는?

안전사양과 편의사양을 강화한 수소전기차 2021 넥쏘(NEXO) 를 시승해봤다. 실내외의 눈에 띄는 큰 변화는 없지만, 수소전기차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시대를 리드하고 있기에 시승해볼 만한 가치가 있었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친환경차도 중요하지만, 유지비용. , 경제성이 있는 차량인지를 알고 싶어하기에 전기차(BEV)와 비교해 볼 필요가 있었다. 수소전기차는 가장 진보된 기술의 미래 모빌리티라고 할 수 있으니 말이다.

 

*본 시승기는 현대자동차로부터 시승차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디자인은?

넥쏘(NEXO)최근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언어에서 약간 벗어난 듯한 미래지향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전체적으로 SUV 의 전형적인 모습이지만, 프론트의 좌우로 연결된 호라이즌 포지셔닝 램프와 함께 공기역학적으로 설계된 측면의 오토 플러시 도어 핸들이 미래지향적 이미지를 더욱 강조해주고 있으며, 실내의 슬림한 통합형 디스플레이는 차세대 특화 UX 콘텐츠를 보여주고, 브릿지 타입의 센터콘솔이 편의성은 물론, 하이테크한 이미지와 넉넉한 공간의 실용성을 더해주고 있다.

 

편의사양과 달라진 점?

슬림한 통합형 디스플레이가 적용된 2021 넥쏘의 실내는 HUD(헤드업디스플레이) 를 제외하면 모든 기능들을 거의 다 갖추고 있다. 후측방 모니터와 자동주차기능, HDAADAS 등이 있다. 다만, 컵홀더는 하나밖에 없다는 점이 좀 의아하긴 하다. 2021년형으로 바뀌면서 달라진 실내의 모습은 바로, 10.25인치의 디지털 클러스터다.

 

기존 모델 대비 3.25인치 넓어진 디지털 클러스터는 시인성을 향상시키며, 주행모드에 따라 다양한 색상의 그래픽이 적용되며, 내비게이션의 경우에는 무선 업데이트 기능이 기본 적용되어 있다.이 외에도 운전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음성인식 차량 제어 범위를 확대하여 음성으로 공조기 조절을 하거나, 시트 및 스티어링휠, 사이드미러의 열선 제어가 가능하다고 한다. 하지만, 내 발음이 좋지 않은 듯 하다.

 

주행성능은 어떠한가?

FCEV 차량인 넥쏘(NEXO) 에는 113kW(154마력) 40.3kg.m 의 토크를 내는 전기모터가 들어가 있으며, 전륜구동 SUV로 최고 179km/h 속력을 낼 수 있다. 하지만, 전기차를 타면 그렇게 스포츠카처럼 주행하기보다는 연비주행위주로 달리다보니 퍼포먼스를 크게 요구하지 않게 된다.

 

일반적인 전기차(BEV)를 타는 것과 크게 다른 느낌이 없다. 무난한 SUV의 핸들링을 보여주며, 딱히 나무랄 것 없는 승차감을 보여주는데, 전기차와 조금 다른 점이라면, 배터리로 인한 무게증가가 크지 않아 서스펜션의 승차감이 더 부드러운 느낌이었다.

 

수소연료전지차는 어떻게 움직이나?

참고로,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수소연료전지차가 어떻게 움직이는지 잘 모르는 경우들이 있다. 일반적인 내연기관 차량들처럼 수소를 태워서 가는 줄 아는 경우들도 종종 있으며, 폭발하지 않느냐고 수소폭탄 아니냐고 걱정하는 경우도 있는데, 수소폭탄은 1억도 이상과 수천 기압의 핵융합 반응을 요구한다.(한국도 핵무기 보유국이게?) 그리고, 수소 탱크도 화재에 강해 만약의 경우가 발생된다면, 안전장치를 통해 수소가스를 강제배출시켜 폭발할 염려가 없어 안전하다. 수소전지차는 수소와 산소가 만나 반응할 때 나오는 전기를 사용하게 되며, 나오는 것은 순수한 물(H2O) 밖에 없으며, 주행하면서 공기 정화를 시켜주기도 한다. 정말 궁극의 친환경차라고 할 수 있다.

 

결국, 중요한 것은

친환경차라고 해서 비용을 더 내고 타는 경우는 환경운동을 하는 사람도 힘들다. 결국, 이 넥쏘(NEXO) 를 구입하고, 유지하는 비용 등의 경제성을 따져볼 수 밖에 없는데, 2021 넥쏘의 가격은 모던 트림이 6,775만원이며, 프리미엄이 7,095만원이다. 보조금이 적용되기 전의 가격을 들으면 구매욕구가 사라지는 가격이다. 하지만, 환경부의 보조금 2,250만원과 지자체별 보조금 중 최대 2천만원을 적용하면, 2천만원대에 구입이 가능하다.

 

그리고, 개별소비세 5%  최대 400만원을 감면받을 수 있으며, 교육세 최대 120만원이 감면되며, 취득세 최대 140만원 감면, 자동차세 연간 13만원. 여기에 공영주차장 50% 할인 및 남산 1, 3호 터널 혼잡통행료가 면제된다는 사실도 꽤 매력적으로 보이게 된다. 하지만, 몇년간 수소를 충전하고 다니는데 들어가는 유지비용은 어떨까?

 

넥쏘를 굴리는데 들어가는 돈은? 불편한 점은?

수소 1kg 의 가격은 현재 8,800원 정도로 한번 충전시 약 5kg 정도를 충전하게 된다. , 완전충전하게 된다면 1회 수소충전비용은 약 44,000원 정도가 소요된다. 그린카드를 발급받으면 수소차 충전요금 결제시 충전 요금의 50% 를 할인받고, 에코머니 포인트가 5배 추가 적립되는 등의 혜택도 있는데, 사실 순수전기차와 비교하면 충전요금이 더 비싸긴 하다.

 

여기에 또 아쉬운 점은 수소충전 인프라인데, 국내 수소충전시설은 아직 부족하다고 밖에 말할 수 없다. 20211월 기준 전국에 약 50곳의 수소충전소가 있지만, 제대로 운영되는 곳이 많다고 할 수 없어 아쉬움이 더한데, 수소충전에 대한 아쉬운 점 또한 있다. 수소차의 장점이라고 한다면 빠른 충전시간이라고 할 수 있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못하다.

 

수소충전소의 경우 안전기준에 의해 충전기 자체가 일반 주유소나 LPG 충전소처럼 충전기를 여러대 놓을 수 없으며, 수소충전시 여러대 충전하고 나면 늦게 오는 차량은 수소탱크의 압력을 높여주는 승압작업을 해야 충전이 가능해져서 심한 경우에는 5분이 아니라, 몇시간을 기다려야 하는 경우가 생기기도 한다. 일반적으로 1개의 수소충전소에서는 하루에 20대 정도면 충전이 끝났다고 봐도 된다고 한다. 수소차의 보급을 위해서는 수소충전소의 보급은 물론, 시설의 업그레이드 역시 필요하지만, 현실적 한계가 분명 존재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소차

이렇게 불만사항들을 적어놓고 보면 수소차 넥쏘(NEXO)의 구매매력이 크지 않아보인다. 부족한 충전소와 충전요금을 할인받는다 하더라도, 전기차와 비교해 약간 높은 유지비용과 비싼 부품비용은 구매를 망설이게 되지만, 친환경 SUV 가 필요하거나, 초기비용부담을 줄이고 싶고, 남들과 다른 친환경 자동차 혹은 환경보호에 대한 의무감이 남다르다면 넥쏘는 꽤 만족스러울 수 있다. 또한, 지금까지의 전기차보다는 더 긴 거리를 주행할 수 있어서 장거리주행을 한다면 유리할 수 있다.

 

개인적으로는 순수전기차(BEV)가 충전소나 유지비용 등의 경제성에서는 아직 더 괜찮아보인다. 하지만, 충전소가 늘어나고, 다양한 방법으로 수소를 생산해 비용을 낮출 수 있는 여력이 충분해 보이기에 수소연료전지차 넥쏘에 거는 기대가 큰 편이다. 특히, 장거리 수송의 경우라면, 일반 전기차보다는 더 유리할 수 있기에 수소차의 전망은 밝은 편으로 보이며, 넥쏘(NEXO) 역시, SUV 친환경차 부문에서라면 경쟁력 있게 나아갈 수 있을 것이라고 보여진다. 그래서, 전기차와 비교하게 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소연료전지차 넥쏘의 매력은 충분하다.


<추가사진>

728x90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Copyright © 'RGB STANCE' All Rights Reserved